믿음의 인종차별 경험

스크린샷 2016-07-09 at 3.38.43 pm

인종차별이 나에게 미친 영향은 매우 고통스러웠다. 다운그레이드 된 기분이라고 할 정도로. 이런 감정이 너무 오래 지속되어 자존감이 산산조각이 났고 십대 때 신경쇠약에 걸렸습니다. 나는 또한 잘못된 군중 속에 빠져 집을 나갔을 때 마리화나로 눈을 돌렸습니다.

끊임없는 학대, 내려놓기 - 마음대로 부르세요 - 이 모든 것이 쌓여서 나를 무너지게 했습니다. 외모가 달라서 소외감을 느꼈다. 또한 이야기할 사람이 아무도 없어 늘 혼자라는 생각이 들었다. 이 모든 일이 제가 십대였을 때 일어났습니다. 기껏해야 힘든 시간이었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제 십대 시절을 더욱 어렵게 만들었습니다. 학교를 다니고 친구를 사귀는 것도 저에게 힘든 일이었습니다. 아무도 저를 이해해 주지 않거나 다시는 저를 얕잡아 볼 것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나는 항상 사람들이 내 길에 던져진 끊임없는 쓰레기 때문에 나를 실망시키고 있다고 느꼈다.

그 당시에 엄마나 제가 할 수 있는 일은 없었습니다. 대화할 수 있는 사람이나 제가 동일시할 수 있는 다른 아시아인이 없었습니다(이것은 주로 이름을 밝히지 않은 특정 학교에서 발생했습니다). 나는 학교에서 유일한 아시아인 학생이었고 상황이 너무 어려워 결국 여러 번 학교를 옮겼습니다. 대화할 사람이 없었기 때문에 나는 모든 것을 턱에 걸었다. 그래서 결국 학교를 그만두고 일이 너무 많아졌을 때 자살을 시도했고 제 몸이 무너졌습니다.

하얀 피부, 파란 눈 등이 아니라면 왜 괜찮습니까? 그러나 당신이 다른 인종이나 신념이라면 당신이 쓰레기처럼 느껴지도록 만들어졌습니까? 그것이 바로 인종차별이 나에게 한 일입니다. 나는 말하자면 흑양이었지만 흑양과 백양은 왜 없을까?

인종차별에 대처하는 방법은 매우 고통스러웠습니다. 문제에 대해 이야기할 사람이 없었기 때문에 다른 대처 방법을 찾아야 했습니다. 불행히도 쇠약해진 후 나는 병원에 가야 했고 그 후에는 집을 나와야 했습니다. 그런 다음 어떻게 든 나는 잘못된 군중에 들어갔고 그들은 나를 마약, 즉 마리화나에 빠지게했습니다. 그래서 그것은 큰 추악한 순환으로 바뀌 었습니다. 내가 통제하거나 누구와도 이야기할 수 없는 사람. 아무도 이해해주지 않을 것 같아서 부끄러웠다. 다운이 너무 자주 일어나서 사람들을 조심하게 되었습니다.

실제로는 완전히 반대이므로 이제는 많이 발생하지 않습니다. 어디에서 태어났냐고 묻는 사람들이 있는데, 베트남으로 돌아갈까 등등. 그래서 주변에 괜찮은 사람들이 있다. 모든 사람들이 아시아인에 대해 관대했으면 좋겠습니다.

그것이 인종차별이 나와 내 삶에 미친 영향입니다.

답글 남기기 응답 취소

전기....
한국어
%%바닥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