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에서 입양된 남매가 DNA로 서로를 찾습니다.

Mikati is a fellow Vietnamese adoptee raised in Belgium, who joined the ICAV network some years ago, wanting to connect to those who understood the complexities of this lifelong journey. I’m honoured to be a part of her life and she told me the amazing news recently of finding and reuniting with her biological brother Georges who was also adopted, but to France. Neither knew of the other until their DNA matches showed up. Together, Mikati and Georges have shared with me their thoughts about finding each other and searching now for their Vietnamese family. Since sharing this and having their news go viral in Vietnamese media, they are currently awaiting news that they have possibly found their mother. Incredible what can be achieved these days with DNA technology and social media! Here is their story as reunited brother and sister.

About Your Life

Georges

I’ve been adopted in 1996 by French parents and my Vietnamese name is Trương Vanlam. I live in Noisy-le-Grand, a little Parisian suburb near the river Marne. I happily live with my cat and girlfriend.  

My life in France (childhood to present) meant I’ve grown up in the countryside surrounded by medieval castles, fields and forests. It has not always been easy to be different in a place where Asian people were very rare to encounter. I was a shy kid but I was happy to have the love of my adoptive family and some friends. Later, I studied in Paris, a pluri-ethnic place with a lot of people from different origins. I have an interest in arts like theatre and cinema and I’ve started to develop short films with my friends. I am not shy anymore but creative and more confident.  

My adoptive parents were very happy to see me for Christmas. They are retired and they don’t leave their village very often like before. They try to help me as much as they can and are happy about my reconnection to my new found sister, Mikati. I trust and respect my adoptive parents and they trust me and respect me equally.  

I teach cinema, video editing and graphics with Adobe suite to adults and teens. I’m making videos and one day, I hope to become a movie director.  

Mikati

I was born in 1994 and adopted to Belgium in June 1995 at 7 months of age. I currently live in Kortrijk in West-Flanders, Belgium. My childhood was in Anzegem, not so far from Kortrijk.

I have been able to develop and grow up in Belgium. I have some dear friends. I have a nice job. Over the years I have made beautiful trips in and out of Europe and met many people. I have done two studies – orthopedagogy and social work. Here I learned how important human, children’s and women’s rights are. I have been working for a non-profit organization for years. I follow up families in socially vulnerable situations and connect them with a student who is studying at the college or university. I did not study to be a teacher, but it is true that I do train students about how they can work with vulnerable families, how they can reflect on their actions, etc.

My childhood wasn’t all that fantastic. As an intercountry adoptee, I grew up in a white environment. That environment had little respect for my original roots. Sometimes I would walk down the street and hear racial slurs from people I didn’t know. As much as I tried to assimilate, I didn’t forget my roots.

My Vietnamese name is Pham Thi Hoa Sen which says a lot about what my life has been like. I grew up to turn out beautiful but I grew up in mud just like a lotus flower. A thorough screening could have prevented a lot. My adoptive parents are not bad people and they did their best, but they underestimated the care needed for children adopted internationally. My adoptive mother already had two children from a previous marriage that she was no longer allowed to see. She was mentally unable to raise children. My adoptive parents are burdened by trauma that they have not worked through. At that time there was also little to no psychological support and guidance for adoptive parents. It was very difficult growing up with them. It is by seeking help for myself and talking to people about it, that I am more aware of life. Just because you mean well and have good intentions does not mean that you are acting right.

About Your Reunion

Georges

It has been surreal, like a dream and a little bit frightening to be found by my sister because all my beliefs about my personal history are now unsure. The first days, I remember repeating again and again, “I’ve got an elder sister, I’ve got an elder sister”. Then we started to talk and get to know each other more and it became more real. Now I’m very happy and proud to have Mikati as my sister. It’s very strange because even though we met only two weeks ago, I feel like I have know her for a long time. For me, it’s a new step in my life, the beginning of a journey where I will connect more with her, with Vietnam, where we will try to discover our family story, I hope.  

Mikati is a strong and caring woman who is always trying to help others despite having encountered many difficulties in her life. She’s very passionate, clever, funny and above all I respect and admire the person she is. We like to discuss many things from important subjects like international adoptions and smaller subjects like the life of our respective cats or tv series or why Belgians are so proud to eat French fries with mayonnaise. I don’t know why but I’ve quickly felt a connection with her. It could be because of our shared DNA but I think it’s more probably because she is fundamentally fantastic as a person. I like to tease her a little sometime and she’s very patient with me and my jokes! We’ve got our differences of course, but siblings always have differences. I’m very glad to have her in my life.  

Mikati

1.5 years ago I decided to take a DNA test through MyHeritage (a commercial DNA-kit). To get a bit of an indication of where my roots come from. Through the result I got a little more information about ethnicity and I saw distant relatives. It was cool to know something because I know very little about my roots. I hadn’t looked at MyHeritage in a long time until early December 2022. I have no idea why exactly as I didn’t even get a notification. To my surprise, I saw that I had a new match. It wasn’t just any distant relative, it was my brother! He lived in a neighbouring country, France!

You have to know that I just woke up when I looked at my mobile phone, so I immediately sent a message to some close friends and my guidance counsellor at the Descent Center. I wanted to know if I was dreaming. Finally I got the confirmation from the experts at the Descent Center that my DNA result were real and we share over 2500 centimorgans! That means he is not half but rather, a full brother.

I was so happy! So many emotions raced through my body that day. I saw a lot of people who were also adopted at an event that day. Most of them were a great support. Most were as happy and moved as I was. A minority reacted rather short, jealous or gave unsolicited advice about anything and everything. I also understand their feelings. It is an exceptional situation that triggers many emotions. Those emotions of others made it sometimes overwhelming for me.

I contacted Georges through Facebook. I wondered if he had already seen it. When he didn’t reply, a friend gave me his LinkedIn profile that had his email address on it. I felt like a little stalker but I decided to send him an email as well. I sent him a little text and gave him the option to get in touch if he wanted to. When he answered, he introduced himself and asked a few questions. The contact was open, enthusiastic and friendly. So we are very sure of the DNA match, but some mysteries soon surfaced quickly during the first conversation. We told each other what name we got on our adoption papers. Our last names are different. I see on my adoption papers that I have the same last name as my mother. Maybe he has the father’s last name? Georges has not yet properly looked at his adoption papers, so there are still pieces of the puzzle missing.

I am happy when I connect with my brother. The contact feels so natural! We talk and joke like we have known each other for years. We both got a little emotional when we talked about our childhood but also realised how close geographically we grew up. Georges is barely 14 months younger than me. Did the orphanage ever talk to my adoptive parents and suggest taking Georges too? So that we could grow up together? What would my adoptive parents do in such a situation? With a reunion, the search for one’s identity is not over. In fact, it has opened up many more questions!

About your biological family in Vietnam     

Georges

My determination to find my family in Vietnam has increased since I met my elder sister but I’ve always been curious to find more information about my biological mother and father. Growing up as an adopted child, I grew up with a perpetual mystery about my origins. It defines me, marking me forever because I’m always facing the fear of being rejected again . Like many adoptees, I grew up with this explanation: “Your first parents left you because of their poverty.” This is speculation which may be true or not and we do not know until the facts are gathered. I feel no anger about that but I want to know the real motives, the real story from their point of view. Was it their decision or not….?

Mikati is really passionate and determined in this search and about our story and she told me about the real problems caused by some organisations which have seen international adoption as a business in the 1990s. I did research to gather information based on official and independent reports from the press and UNICEF and I talked to adopted people who have been in our orphanage. I’m worried about some testimonies, about the lack of transparency in the adoption process and to adoptive parents, adopted children and biological parents and now I want to be sure if our parents gave their consent or not. I’m also determined to discover this truth and to show our journey through a documentary in order give more information about what could have been problematic in international adoption in the 1990s to year 2000. I’m not alone in this quest ,my elder sister is with me and I’m with her.  

I’ve never had the opportunity to return to Vietnam yet but it is something I hope to do in the near future. I’m sure it won’t be only for fun and tourism!

You can follow Georges at 페이스북, 링크드인 또는 유튜브.

Mikati

I have my reasons for wanting to find my parents. Under Article 7 of the UN Convention on the Rights of the Child, the child has a right to information about his or her parentage. It is also fundamental in human beings to know where they come from. As long as I don’t know the story about my biological parents, I can’t be mad. I really wonder what their
story is. I know it’s going to be hard to search. I know that commercial DNA testing is less used in Vietnam. Papers and names were sometimes forged. I don’t know if my mom actually came from My Tho. Is her name really Tuyet Mai? Right now I’m looking at it mostly inquisitively and with compassion. I want to look at the bigger picture. Why is it that parents are faced with the decision to give up a child? How can a system support parents so that such things do not have to happen again?

Recently a Vietnamese woman contacted me on social media. She told me why she had given up her child in the same orphanage as Georges and I. It has not been easy for her to find out where her child went and she continues to search for her child, even if it was more than 20 years ago. She is still saddened by the situation. If anyone can help us broaden this search, please see 여기.

I have lost contact with my adoptive parents, so they know nothing about my search. I’m sure my adoptive mother would have disapproved.

It would be nice if we find our parents, but we’ll see. I am very grateful for Phuc who has offered to help us search. He seems very nice. I hear from other adoptees that he is friendly and reliable. I also read articles about him and it’s unbelievable what he does to bring families together! I would find it courageous if families dare to come out for what was difficult in the past and why they gave up their child. By telling their story as biological parents, even if they feel ashamed, our society can learn and improve the future.

There are adoptees whose biological parents thought their baby was stillborn but it was actually sold for adoption. If that’s the case with our parents, they don’t even know we are alive. Our story can be everything. It’s hard to know what our case was.

I have so many unanswered questions and I would like to know my family’s story.

If I were to see my biological mother again, the first thing I would tell her is that I would like to get to know her and listen to her story.

Vietnam will always be special to me, even though I didn’t grow up there. I was 9 years old when I went back with my adoptive parents and my sister (non biological) who is also adopted. We went from North to South. Even though my adoptive mother was negative about Vietnam, she couldn’t ruin it for me. The food, the smiling people, the chaos in Ho Chi Minh and the nature in smaller villages have stayed with me. Now I’m reading more about Vietnam and talking more to Vietnamese people. I am saving up to travel to Vietnam again. Maybe alone, maybe with friends or maybe with Georges. We’ll see. But I certainly will go back and learn more about my beautiful country.

You can follow Mikati and her journey at 페이스북 또는 인스 타 그램.

To read Mikati and Georges’ story as published in the Vietnam media, click 여기 and the English translation 여기.

한 장의 그림이 수천 가지 감정을 전달합니다

~에 의해 사라 존스/윤현경, 한국에서 미국으로 채택되었습니다.

3살 이전에 찍은 사진이 없어요. 그 나이 이후에 고아원에서 찍은 사진이 몇 장 있습니다. 직원들은 후원자나 잠재적인 양부모에게 보내기 위해 아이들의 사진을 찍었습니다. 사진 중 한 장은 한복을 입고 있는데 고아원에서 웃고 있는 사진이 하나도 없다.

내 고아원 사진 중 하나

몇 달 전에 말 그대로 시간을 되돌려 놓은 듯한 느낌을 주는 사진(내 사진이 아님)을 발견했습니다. 사진은 1954년에 우물에서 찍은 것입니다. 우물에는 높은 시멘트 벽과 도르래 시스템이 있습니다. 녹슨 금속 드럼이 근처에 있습니다. 어린 소녀가 그들 근처에 서 있는 동안 두 어린 소년이 물을 길고 있습니다. 1954년 사진은 한국 전주에서의 삶이 어땠을지 상상하는 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1954년 사진을 보았을 때 본 것이 있습니다. 8살쯤 된 형, 6살 가까이 된 남동생, 그리고 2살 된 여동생이 있습니다. 그들은 가난하지만 실제로 다른 것을 알지 못합니다. 그들은 한국의 시골 마을에서 할머니, 아버지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그들의 아버지는 여러 자녀 중 맏이이며 일부 이모와 삼촌은 아직 어리다. 그들은 모두 자국에서 발생한 경제적 혼란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그들의 아버지는 육체 노동에서 일했고 부상을 입었습니다. 그래서 소년들은 아버지를 돕고 여동생을 지킵니다. 여동생은 형제들과 가까이 지내는 데 익숙합니다. 때때로 아이들은 탁아소에 가고 소년들은 여동생에게 여분의 옥수수 간식을 몰래 훔칩니다. 그녀의 형제들은 그녀의 보호자입니다.

아이들은 아버지가 힘든 결정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모릅니다. 그들의 아버지는 더 이상 그들을 부양할 수 없으며 그의 유일한 선택은 아동 복지 시설에 보내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어린 소녀는 자신이 아버지나 형제들과 헤어지게 될 것이라는 사실을 전혀 모릅니다. 아이들은 또한 그들의 아버지가 곧 그들을 우물로 데려가 바늘과 먹, 실을 사용하여 팔에 문신을 새기게 될 것이라는 사실을 모릅니다. 그는 아이들을 다시는 볼 수 없을 것이라고 걱정합니다. 1954년 사진에서 아이들은 단지 남매로, 그날의 물을 위해 우물로 보내졌습니다.

아이들은 아버지가 문신을 새겨준 날 왜 아버지가 그들을 우물로 데려가는지 궁금해했을 것입니다. 큰 아들은 아버지가 문신을 해주자 울고 있다. 아버지는 큰 아들에게 문신을 새기면서 "내가 너를 위해 다시 올게"라고 말합니다. 아버지는 어린 딸에게 문신을 하기 전에 그녀를 껴안았습니다.

한국의 친가족을 만난지 3년이라는 긴 세월이 흘렀습니다. 미국에서 한국까지의 거리가 팬데믹으로 점점 더 멀게 느껴진다. 언어 장벽은 나를 끊임없이 짓누른다. 나는 그들과 어떻게 소통할 것인가?  

말이 필요 없는 것들이 있습니다. 3년 전 아버지가 우리에게 문신을 새겨준 전주 우물가에서 우리 가족과 나는 3년 전 이 순간처럼. 비디오 보기 여기.

Sara가 나누는 이야기를 더 들으려면 그녀의 Ted Talk를 시청하세요. 여기 조회수 200만 회 이상
Sara의 다른 ICAV 게시물 읽기 입양 동화

우리가 사랑하는 거짓말

~에 의해 제시카 데이비스, 우간다에서 입양한 미국 양부모 공동 설립 쿠가타, 국제 입양을 통해 제거된 우간다 가족을 자녀와 다시 연결하는 조직입니다.

우리가 사랑하는 거짓말. 양자.

입양은 가장 위대한 사랑의 행위 중 하나라는 말을 들었습니다. 아마도 대다수의 사람들을 위한 입양이 무엇인지, 그리고 과거에 그랬던 것처럼 묘사된 것처럼 실제로 "위대한" 행위가 아닐 수도 있습니다.

입양을 통해 만들어지는 새로운 "영원한 가족"의 동화 같은 이미지에 초점을 맞추는 대신 입양이 가족의 종말을 의미하는 방식에 초점을 맞춰야 합니다. 모든 사람과 그들에게 친숙한 모든 것과 분리되는 결과를 초래하는 어린이 세계의 절대적인 황폐화. 초점이 잘못 배치되면 우리는 진정으로 아이를 도울 수 없으며 결과적으로 종종 비현실적인 기대를 아이에게 부여합니다. 감사, 유대감, 동화에 대한 기대와 심지어 그들이 역사에서 "전진"하기를 기대하는 것.

그렇다면 가족을 영구적으로 헤어지게 하기에 충분한 이유는 무엇입니까? 빈곤? 가정이 가난하면 아이를 데려가도 될까요? 아니면 가족이 함께 지낼 수 있도록 경제적으로 힘을 실어주는 데 시간과 자원을 투자하는 것이 더 사랑스럽고 도움이 되지 않을까요?

자녀에게 의학적 필요가 있는 경우 가족이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경우 자녀를 데려가도 괜찮습니까? 아니면 가족이 자녀의 필요를 충족하고 함께 지낼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더 큰 사랑과 인간적 품위의 행위입니까?

가족이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면 아이를 데려가도 될까요? 아니면 가족을 중심으로 모여 어려운 시기에 가족이 함께 남을 수 있도록 도와야 합니까?

부모를 잃은 아이는 어떻습니까? 그럼 아이를 입양해도 될까요? 아니면 먼저 아이가 친족, 가족과 함께 살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더 큰 사랑의 행위입니까? 연장된 생물학적 친척이 있을 때 낯선 사람과 함께 새 가족을 만드는 것이 더 나은 이유는 무엇입니까?

개발도상국에 아이가 산다면? 그렇다면 더 많은 "사물"과 "기회"에 접근할 수 있도록 가족 중 한 아이를 데려가는 것이 더 낫습니까? 그들에게 "더 나은 삶"을 주기 위해? 가족과 떨어져 "더 나은 삶"을 사는 것이 가능합니까? 아니면 자녀가 자신의 나라에서 더 많은 물건과 기회에 접근할 수 있도록 그 가족을 지원하는 것이 더 큰 사랑의 행동이겠습니까? 그 나라의 미래를 건설하기 위해, 그 아이가 할 수 있는 한 최고가 될 수 있도록 투자하고 지원합니다. 개도국의 미래 의사, 교사, 사회복지사, 공익근무요원 등을 계속해서 불필요하게 빼면 개도국에 무슨 도움이 되겠습니까?

저는 국내 입양에 대해 잘 모르지만 국제 입양에 대해 많이 알고 있으며 이는 자녀가 가족, 생물학적 친척 및 출신 국가에서 영구적으로 분리된다는 확인에 대해 반복적으로 듣는 많은 이유 중 일부입니다.

부모와 대가족은 도움/지원을 요청할 때 (입양 이외의) 선택권이 없었습니다. 주어진 선택지가 하나뿐인 경우에는 어떤 선택이 있습니까? 이러한 가족의 대다수는 선택의 여지가 없을 뿐만 아니라 자녀가 없으면 자녀가 "나을 것"이며 자녀를 양육하는 것이 이러한 "훌륭한 기회"를 가로막는다는 말을 자주 듣습니다. 이러한 사고방식은 잘못된 것이며 자녀에게 해롭습니다.

입양 이야기의 많은 부분이 "영원한 가족"을 제공하여 빈곤한 아이를 "구출"해야 할 필요성을 중심으로 구성되지만 해외 입양 아동의 70%-90%는 가족이 있습니다. 우리가 5번 중 4번을 잘못하고 있음을 알고 입양에서 계속해서 하는 다른 일은 무엇입니까?

어떤 사람들은 가장 큰 사랑의 행위는 입양이라고 말하고 저는 가장 큰 사랑의 행위는 가족을 함께 유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나는 이 포스트의 제목을 우리가 사랑하는 거짓말 왜냐하면 우리 중 많은 사람들이 우리가 CHILD를 사랑하는 것보다 입양(그리고 종종 그것에 의해 영속화되는 동화)을 더 좋아하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우리 사회가 그러한 과정을 응원하고 장려하는 동안 어린이가 가족과 문화에서 불필요하게 박탈될 때마다 입증됩니다. 이것은 어려운 질문을 하는 어려운 작업을 먼저 기꺼이 하지 않을 때 발생합니다. 눈앞의 현실을 무시하고 이미 사랑하는 가족이 있는 아이를 입양함으로써 어떤 문제가 해결되었다는 "동화"를 살고 싶을 때.

언젠가는 상황이 달라지기를 바랍니다. 점점 더 많은 사람들이 고아 위기가 아니라 고아 위기가 있음을 깨닫게 되기를 바랍니다. 가족 분리 위기 우리 세계에서 일어나고 있고 채택은 답이 아니라 사실 문제의 일부입니다. 우리 대부분은 편안한 첫 번째 세계에 앉아 동화에 만족하기 때문에 국제 입양은 막대한 돈을 벌어야 하고 가장 취약한 사람들에 대한 보호가 거의 또는 전혀 없는 사업이 되었습니다. 입양은 진정 우리가 사랑하는 거짓말입니다!

Jessica의 더 많은 정보를 위해 그녀와 남편 Adam은 최근 이 인터뷰에서 어쩌면 신 팟캐스트: 모든 고아는 입양이 필요합니까?.

제시카의 다른 모습 보기 기사 ICAV와 그녀에서 좋은 문제 팟캐스트 ~와 함께 라이넬 그리고 로라 3부작 시리즈로 리 매튜스.

우리는 숫자 그 이상입니다!

~에 의해 브레나 경 맥휴 Sth Korea에서 미국으로 입양

아래는 한국 보건복지부의 문서화된 자료 및 정보입니다.

1953년부터 2004년까지 156,242명의 영유아 및 청소년이 입양되었다는 것은 부정확하고 불완전합니다. 1950년대 이후 한국에서 입양된 실제 총인원은 220,000명 이상으로 추산됩니다.

저를 포함하여 미네소타에만 약 15,000명의 한국 입양인이 있습니다. 수치가 끔찍합니다. 1986년에는 나를 포함하여 8,680명의 아이들이 입양되었습니다. 그 숫자를 다시 읽으십시오: EIGHT THOUSAND SIX HUNDRED EIGHTY. 이것은 문서화된 숫자일 뿐입니다. 훨씬 더 높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8,680명의 어린이가 가족, 이름, 정체성, 언어 및 문화를 잃었습니다. 8,680가구가 영원히 바뀌고 파괴되었습니다. 우리 중 8,680명은 자살, 학대, 중독 및 기타 상황으로 목숨을 잃지 않은 성인이 된 후에도 계속 일하고 처리해야 하는 돌이킬 수 없는 트라우마를 견뎌냈습니다.

두 번째 차트의 데이터에 따르면 입양에 대해 문서화된 주요 이유는 포기로 나열되었습니다. 두 번째 문서화된 이유는 미혼모였습니다. 그들은 입양된 남자 아이들의 수만 나열했지만 우리 모두가 훨씬 더 많을 것이라고 가정할 수 있는 여자 아이들의 수는 나열하지 않았습니다.

한국에서 국제 입양이 시작된 이래 매년 이 수치는 천문학적입니다. 데이터 자체는 인종 차별, 백인 우월주의, 구세주, 자본주의, 능력주의, 빈곤, 사회 경제적 문제, 정치 등을 포함하여 입양 산업을 먹여 살리는 시스템 문제를 나타냅니다.

입양인으로서의 여정을 통해 나는 내 인생의 첫 부분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이옥영(이옥영)이라는 이름은 가족들이 지어준 이름이라는 말을 처음 들었다. 나중에 입양기관인 동부사회복지회에서 처리될 때 받았다고 합니다. 내 생년월일이 추정일이라는 말도 들었다. 나는 처음에 어머니가 미혼이고 미혼이며 아버지는 기본적으로 어머니가 나를 임신했다는 사실을 알기도 전에 어머니를 떠나고 직장을 그만 둘 수 없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내가 24살이었을 때 입양 기관에서 어머니와 아버지가 실제로 결혼했다는 소식을 들었다.

내 인생의 시작은 모순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나는 여전히 내 진실을 모르고 있고 앞으로도 그럴 일이 없을 거라고 계속 생각할 것입니다. 입양되고 내 과거를 통합하려고 노력하는 것은 권력과 시스템에 있는 사람들이 전혀 신뢰할 수 없으며 소외된 사람, 가난한 사람, 변화와 진실을 추구하는 사람.

입양 산업은 이익을 얻기 위해 가족을 속이고, 날조하고, 사용하고, 착취하고, 파괴할 것입니다. 입양 산업은 아이들을 돌보지 않습니다. 돈과 통제력과 권력에만 관심이 있습니다. 나는 어렸을 때 입양의 불평등과 불평등에 대해 얼마나 몰랐는지, 완전히 이해하거나 이름을 지을 수는 없었지만 그것이 나에게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깨닫습니다.

한국 입양인들은 이 숫자보다 많다. 우리는 이 데이터와 문서화된 통계 그 이상입니다. 우리는 인간입니다. 우리에게는 역사와 가족이 있습니다. 우리는 손실, 고통, 트라우마 그 이상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진실을 받을 자격이 있습니다. 우리 입양인들이 우리의 이야기를 더 많이 공유하고 우리의 진실과 가족을 찾고 싸우기 위해 한국으로 돌아갈수록 더 많은 정부와 입양 기관이 우리와 그들이 우리에게 한 일, 즉 그들의 아이들을 인정할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

이 시기에 가족의 생각

~에 의해 비나 미르잠 드 보어 인도에서 네덜란드로 채택되었으며 비나 코칭.

12월은 즐거움과 가족이 함께하는 달입니다. 올해 많은 사람들이 가족과 함께 크리스마스를 축하하지 못할 것입니다. 많은 입양인에게 매년 12월은 가족과 함께 휴가를 보낼 수 없다는 사실을 더 잘 알고 있기 때문에 힘든 달입니다. 일부는 입양 가족과 연락이 되지 않아 말 그대로 할 수 없습니다. 다른 사람들은 평생 동안 부모와 함께 크리스마스를 축하할 수 없었습니다. 또 다른 사람들은 요즘 자신의 부모가 아직 살아 있는지, 아니면 자신에 대해 생각하는지 스스로에게 묻습니다. 그리고 어떤 이들은 이번 성탄절에 입양되지 않은 형제 자매들과 달리 가족과 함께 있지 않다는 슬픔을 느낍니다.

12월을 둘러싼 날들은 감사하거나 행복한 삶이 있고 동시에 가족의 부족이 너무 커서 두 배로 힘듭니다. 몇 주 전과 휴일 자체는 입양인과 상실 가족에게 입양의 그늘진 면을 더욱 뚜렷하게 만듭니다. 외로움은 다른 달보다 훨씬 큽니다.

그러므로 명절이 밝지 않은 입양인이나 이별의 가족을 알고 계시다면 여러분이 그들의 "돼지"가 되길 바랍니다.

♡♡♡♡♡♡♡♡♡♡♡♡♡♡♡♡♡♡♡♡♡

푸는 그날 아침에 일어났고, 이해가 잘 가지 않는 이유로 눈물을 참을 수 없었습니다. 그는 침대에 앉아 작은 몸을 떨며 울고 또 울었습니다. 그의 흐느끼는 소리에 전화가 울렸다. 피글렛이었습니다.

푸는 흐느끼는 사이에 친구가 어떻게 지내느냐는 부드러운 질문에 대답했다. "난 너무 슬퍼. 그래서, 슬프고, 거의 내가 다시는 행복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내가 이런 기분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것도 압니다. 나보다 못된 사람이 너무 많다는 걸 알기에 내 아름다운 집과 아름다운 정원, 그리고 내 주변의 아름다운 숲들과 함께 정말 울 권리가 없다. 하지만 오, Piglet: 너무 슬퍼요.”

푸의 킁킁거리는 냄새가 그들 사이를 메웠기 때문에 피글렛은 한동안 조용했다. 흐느끼며 숨을 들이쉬고 싶을 때 그는 친절하게 말했다. “알다시피, 경쟁이 아닙니다.” “경쟁이 아닌 것은 무엇입니까?” 혼란스럽게 들리는 푸우가 물었다. "비애. 두려움. 슬프다.” 피글렛이 말했다. “우리 모두가 자주 저지르는 실수입니다. 우리보다 더 나쁜 사람들이 있기 때문에 우리가 느끼는 감정을 어떻게든 박탈한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그것은 사실이 아닙니다. 당신은 다음 사람만큼 불행하다고 느낄 권리가 있습니다. 그리고 푸 - 그리고 이것이 가장 중요한 것입니다 - 당신은 또한 당신이 필요로 하는 도움을 받을 권리가 있습니다."

"돕다? 무슨 도움이요?” 푸가 물었다. “도움은 필요 없어, 피글렛. "나도 그런게 있어? 푸와 피글렛은 오랫동안 이야기를 나눴고, 피글렛은 전화를 걸어 이야기할 수 있는 몇몇 사람들에게 푸를 소개했습니다. 왜냐하면 당신이 슬프다면 가장 중요한 것 중 하나는 모든 슬픈 사람들이 당신에게 갇히지 않도록 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Piglet은 Pooh에게 이 지원은 모든 사람을 위한 것이며 누군가와 대화할 자격을 갖추기 전에 느껴야 하는 최소한의 슬픔은 없다고 상기시켰습니다. 결국 Piglet은 Pooh에게 창문을 열고 천국을 보도록 요청했고 Pooh는 그렇게했습니다.

"저 하늘 보이세요?" Piglet은 그의 친구에게 물었습니다. “파란색과 금색, 그리고 뿌리를 먹는 양처럼 보이는 크고 푹신한 구름이 보이십니까? 푸는 보았고, 파란색과 금색 조각과 뿌리를 먹고 있는 양처럼 보이는 거대한 솜털 구름을 보았습니다. "당신과 나"라고 Piglet이 계속 말했습니다. "우리는 같은 하늘 아래에 있습니다. 그래서 슬픈 사람이 올 때 저 하늘을 보고 우리가 물리적으로 얼마나 멀리 떨어져 있더라도 … 우리는 동시에 함께라는 것을 알기를 바랍니다. 어쩌면, 우리가 그 어느 때보다 더 많이 함께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게 끝이 날 것 같나?" 푸가 작은 목소리로 물었다. "이것도 지나갈 것입니다."라고 Piglet이 확인했습니다. "그리고 약속해요. 당신과 나는 언젠가 다시 함께 하고, 서로를 만질 수 있을 만큼 가까워지고, 그 푸른 황금빛 하늘 아래에서 무언가의 약간의 맛을 공유하게 될 것입니다."

우리 모두는 우리 삶에 돼지가 필요합니다!

전문가의 지원이 필요한 경우 당사의 지원을 확인하는 것을 잊지 마십시오. 입양 후 지원.

볼리비아 가족 검색

~에 의해 아탐히 카와유, 겐트 대학(벨기에) 및 볼리비아 가톨릭 대학 '산파블로'(볼리비아)에서 박사 연구원. Vicente Mollestad 및 Teresa Norman과 함께 그들은 볼리비아 입양인 네트워크.

이 블로그 게시물은 처음에 Atamhi의 Facebook 프로필과 Instagram 계정에 게시되었습니다. @displaced.alteño

첫 가족 및 입양인 찾기 활동: 몇 가지 반성

1993년에 나는 6개월 때 벨기에로 실향/입양되었습니다. 내 서류에 따르면 나는 볼리비아의 엘 알토 시에서 갓 태어난 아기로 발견되었습니다. 20대부터 볼리비아로 돌아가 다시 연락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2년 동안 나는 벨기에보다 볼리비아에 더 많이 살고 있으며 스스로를 '볼리비아에 기반을 둔'이라고 생각합니다. 지난 몇 년 동안 나는 입양 전 과거에 대한 정보를 찾으려고 노력했습니다. 6월부터 동료 볼리비아 입양인 친구와 함께 여기 볼리비아에서 우리 자신을 알리기 위한 대대적인 캠페인을 시작하여 검색을 시작했습니다.

반성 1: 도시에 포스터 붙이기

2020년 6월에 친구와 저는 포스터를 디자인하고 라파스와 엘 알토 시의 다양한 거리와 동네에 게시하여 볼리비아 친척에 대한 검색을 준비하기 시작했습니다. 제가 첫 가족을 찾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지난 몇 년 동안 다른 볼리비아 입양인을 찾는 일을 완료했고, 그 결과 때때로 재결합으로 이어졌습니다. 그러나 특히 이름, 장소 또는 가족으로 이어질 수 있는 항목이 없는 경우 검색이 어렵습니다. 

볼리비아에는 국제 입양을 책임지는 중앙 기관이 있지만 실제로 우리를 도울 수 있는 조직이나 기관의 지원은 없습니다. 우리의 경우 정보가 제한되어 있지만 다른 입양인은 어머니의 전체 이름이나 가족의 이름이 있습니다. 그들의 경우에도 더 많은 정보를 얻기 위한 관료적 여정이 종종 있습니다. 또한 우리 대부분은 언어를 모르고 시스템에 익숙하지 않으며 항상 검색할 시간이 없습니다. 

이 주제로 박사 학위를 시작했을 때 저의 목표는 항상 볼리비아의 입양 시스템에 대한 더 나은 통찰력을 얻는 것뿐만 아니라 시스템을 '파괴'하고 가족을 찾는 데 필요한 단서를 이해하는 것이었습니다. 게다가 입양 제도를 정직하게 평가하려면 첫 부모의 이야기를 기록하고 그들의 경험을 고려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포스터를 준비하고, 디자인을 만들고, 인쇄물을 지불할 때 나는 오직 한 가지만 생각할 수 있었습니다. 성인 입양인인 우리는 이 검색을 시작하고 거의 전문적인 방식으로 수행할 자원이 있다는 것입니다. 우리 부모님은 아마도 같은 양의 자원을 갖고 있지 않았을 것이고, 설령 그렇게 되더라도 그들의 이야기는 지금 우리보다 덜 흥미롭게 여겨졌습니다.

성찰 2: TV 미디어와의 만남

첫 번째 포스터 라운드가 끝난 후 우리는 볼리비아 TV 채널에서 우리 이야기에 관심이 있는 기자로부터 메시지를 받았습니다. 며칠 뒤 인터뷰를 했고 하루 뒤에 방송됐다. 그 이후로 우리의 이야기는 볼리비아의 국영 TV 매체에 의해 다루어졌고 많은 주목을 받았습니다. 언론은 필요악이다. 케이스를 표시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되었지만 질문을 제어하기가 어렵습니다. 그들도 보여주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

이러한 경험을 통해 여러 가지를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우리의 이야기는 국제적으로 입양된 후 볼리비아로 돌아오는 '버려진 아기들'로 크게 틀이 잡혔지만, 이 이야기는 이미 우리 어머니가 우리를 버렸다는 많은 가정을 합니다. 댓글 섹션을 읽을 때(나는 이것을 해서는 안 된다는 것을 압니다) 많은 시청자들은 우리가 '우리를 찾지 않는' 사람을 찾는 이유를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훨씬 더 복잡합니다 ... 

제 경우에는 발견되었지만 실제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모르겠습니다. 제가 부모님 중 한 분에게 '버려졌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저는 모릅니다. 첫 부모에 대한 연구에서 저는 자녀를 입양에 포기한 적이 없고, 취약한 상황에서 입양을 하거나, 심지어 중개자로부터 압력을 받기까지 한 부모를 여러 명 만났습니다(유괴 및 불법 입양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도 아닙니다). 그러나 많은 경우에 그들은 자녀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그들이 아직 살아 있는지, 잘 되었는지 등을 알고 싶어 했습니다. 우리의 행동주의의 일부는 입양의 다른 면에 대해서도 이야기하는 것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는 것처럼 항상 동화는 아닙니다. 우리는 지구적 불평등을 이용하고 가난한 갈색/원주민의 몸을 남쪽에서 북쪽으로 옮기고 지구 남쪽의 부모가 되는 것보다 글로벌 북쪽의 부모가 되는 것을 선호하는 시스템의 일부입니다. 

사람들이 복잡성과 폭력 포기 및 입양이 수반할 수 있음을 이해하지 못하는 것은 짜증나는 일입니다. 우리 부모님은 우리를 찾고 싶어도 다른 대륙으로 이주하고 쫓겨났기 때문에 찾을 수 없었을 것입니다. 내가 내 '가족'을 검색할 때, 그것은 내가 볼리비아에 있고 기꺼이 그들과 연락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하기 위한 것입니다. 

반성 3: 국제 입양의 폭력

첫 인터뷰가 있은 후 며칠 동안 여러 볼리비아 TV 채널에서 인터뷰를 요청했습니다. 우리의 이야기는 라디오, TV, 신문을 통해 전국적으로 퍼졌습니다. 우리는 이 순간을 활용하여 초국적 입양에 대한 논의를 시작하려고 했습니다.

인터뷰 중에 우리는 입양인이 검색할 수 있는 도움이 우리 입양인에게는 없다고 언급하려고 했습니다. 입양 국가도 볼리비아도 아닙니다. 우리는 거의 모든 것을 스스로 해야 하고 언어를 배우고, 문서를 이해하고, 도시에 익숙해지는 것에 대해 이야기하지 않습니다. 내 친구가 여러 인터뷰에서 언급했듯이 "검색은 정치적인 것"입니다. 나에게 검색이란 하지 말아야 할 일을 하는 것입니다. 그것은 숨겨져 있던 역사를 여는 것이고, 당신 존재의 모든 것을 지우려고 하는 시스템 내에서 무언가를 하는 것입니다.

더욱이, 또 다른 지배적인 아이디어는 초국적으로 채택될 때 운이 좋고 운이 좋다는 것입니다. 기자 중 한 명이 나에게 "당신은 정말 운이 좋은 것 같습니다", "여기에 있는 많은 사람들이 당신의 입장이 되기를 좋아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수년 동안 저는 많은 사람들, 특히 여기 볼리비아에서 만났습니다. 그들은 볼리비아에서 '비참한 미래'에서 구조되어 유럽에서 '부자' 생활을 한 것이 운이 좋았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람들은 우리가 국제적으로 입양되어야만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우리가 많은 것을 잃었다는 사실을 종종 잊는 것과 같습니다. 나는 유럽에서 자라서 얻은 모든 기회를 다음과 같이 생각합니다. 보상 내가 잃어버린 모든 것과 모든 것을 잃었기 때문입니다.

내 개인적인 관점에서 볼 때 초국적 입양에 내재된 폭력은 비자발적으로 대륙을 초월하여 추방되고, 우리의 유전적 조상과 완전히 단절되고, 우리 공동체, 문화, 언어, 국가, 대륙과 단절되고, 우리 가족을 다시 찾을 가능성도 없는 것입니다. 우리 대부분에게 볼리비아는 우리가 한때 살았던 나라가 될 것입니다. 또한 우리가 다시 태어나고, 이름을 바꾸고, 기독교화되고, 입양 국가와 동화될 수 있도록 이전의 모든 정체성이 지워집니다. 우리는 사랑하고 가족이라고 부를 것으로 기대되는 완전히 낯선 사람과 함께 성장합니다. 우리는 피난처나 이해를 제공하는 어떤 공동체도 없이 우리를 원하지 않고, 인종차별하고, 차별하는 사회로 끌려가고 있습니다. 소위 자녀 보호 시스템이라고 하는 이 시스템은 주로 이성애 규범적 부모의 꿈을 이루고자 하는 부유한 서구 입양 부모의 이익을 위해 우리에게서 모든 것을 지워줍니다. 식민지 역사에서 아동 복지 시스템이 토착 아동의 정체성을 형성, 통제 및 삭제하는 데 사용된 것은 처음이 아니며 볼리비아에서 입양된 대부분의 아동은 아이마라족이나 케추아족이든 원주민 배경을 가지고 있습니다. 나에게 초국가적 입양은 남반구의 아이들을 문명화, 통제 및 관리하고 북부의 자본주의 기계의 혜택을 받는 '야만인'에서 '문명화된' 시민으로 변형시키는 지속적인 식민지 프로젝트입니다. 초국적 입양은 식민주의의 역사와 볼리비아와 같은 남부 국가에 대한 지속적인 식민 시선이 없었다면 불가능했을 것입니다.

입양인의 경험은 매우 다양합니다. 일부 입양인은 이에 대해 동의하지 않을 수 있으며 괜찮습니다. 나는 또한 다른 입양인들이 내가 쓴 글에서 자신을 알아볼 수도 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모든 경험은 유효합니다. 그러나 나의 투쟁과 행동주의는 많은 불의를 낳고 첫 부모와 성인 입양인에게 이익이 되지 않는 제도에 대한 구조적인 것입니다. 언젠가 다른 입양인이 나에게 말했듯이: 우리 부모님은 그들의 권리를 위해 싸울 자원이 없었을지 모르지만 우리는 가지고 있고, 우리는 그것을 위해 싸울 것입니다..

추가 읽기

Atamhi의 최신 연구 논문: 원시에서 식민지 상처까지 – 치유의 서사를 되찾는 볼리비아 입양인

나는 베트남 부모를 죽였다

베트남에서 미국으로 입양된 마크 에릭슨.

내 친가족에 대한 감정을 처리하기 위해 이것을 공유하고, 몇 가지 어려운 점을 기록하려고 노력합니다.

고백할 것이 있습니다. 나는 베트남 부모를 죽였다. 언제 했는지, 어떻게 했는지는 모르겠지만, 해봤습니다. 사실 내가 한 일은 더 나쁘다. 그들을 죽이기 위해서는 실제로 그들을 알고, 존재를 인정하고, 잊어야 했을 것이다. 대신 이름도 기억도 감정도 없이 그것들을 완전히 지웠다.

아무도 나에게 그렇게 하라고 구체적으로 말하지 않았지만 메시지는 크고 분명했습니다. 척 해보자. 베트남인 부모는 인정하거나 언급해서는 안됩니다. 우리는 당신의 진짜 부모입니다. 당신은 우리 마음에서 태어났습니다.

내 어린 나에게 베트남 부모가 아직 살아 있다고 믿었던 부분이 있다면 그 희망을 짊어져야 하는 부담이 너무 컸습니다. 그래서 나는 멈췄다. 나는 올리버 트위스트가 아니었다. 나는 꼬마 고아 애니가 아니었다. 그 대신 나는 머리가 세 개 달린 뒤틀린 허수아비-양철인간-사자가 되었습니다. 내 경험에 의문을 제기할 수 없고, 내 감정과 단절되고, 결점에 맞서지 않습니다.

내가 기대하지 않았던 것은 이 혼외자살-부부살인 사건이 실제로 이중살인-자살이었다는 것입니다. 그것들을 지우기 위해서는 나 자신의 일부도 지워야 했다. 스스로 치료했습니다. 하지만 주변 사람들과 같은 약물로 자가 치료를 하는 대신, 나는 강박적인 성취도가 높은 사람이 되었습니다.

이것은 여러 해 동안 효과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베트남인 부모님은 함께 놀지 않고 지워지지 않았습니다. 대신, 그들은 내 악몽과 나중의 꿈을 괴롭혔습니다. 내가 거울을 보았을 때 나는 내 창조자들의 모습을 보고 있었던 걸까?

마크를 확인하세요 베트남의 사진과 책 또는 그를 따라 인스 타 그램.

우리 엄마

호주에서 자란 베트남 입양인 My Huong Lé, 베트남에 거주 중입니다. 공동 설립자 베트남 가족 검색, 입양인이 주도하는 베트남의 가족 재결합을 돕는 단체입니다.

어머니는 어버이날에 특별하게 기억되어야 하는 것이 아니라 매일매일 기억되어야 합니다. 불과 2년 전에 나는 기적적으로 어머니와 재회했습니다. 그 이후로 그녀와 함께한 매일이 놀랍지만 이번 어머니날에는 특별한 방법으로 그녀를 기리고 싶습니다.

어떤 이유로든 자녀와 헤어진 전 세계의 어머니들에게도 마음을 전합니다. 당신은 결코 잊혀지지 않는 어머니들!

이것은 우리 어머니의 이야기입니다.

내 눈은 아기가 태어난 순간 사랑으로 바라보았습니다. 그녀가 첫 숨을 들이쉬던 날 내가 그녀를 안았을 때 당신의 마음은 엄청난 기쁨을 느꼈습니다. 

그녀는 내가 임신했을 때 나를 버리고 군 복무를 마치고 외국으로 돌아왔을 때 아버지가 없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이 아이를 선물로 소중히 여겨야겠다고 생각했다. 

처음으로 그녀를 가까이 안았을 때 나는 그녀를 살펴보았다. 그녀는 모든 손가락과 발가락을 가지고 있었고 그 안도감과 함께 그녀의 더 큰 확장된 코를 깨달았습니다. 

내가 많은 피를 흘리면서 순식간에 모든 것이 흐릿하게 변했습니다. 내가 의식을 잃은 채로 누워 있을 때 간호사는 어머니에게 내가 죽을 것이라고 미리 경고했습니다. 그러나 몇 시간 후 내가 의식을 잃고 표류하면서 나는 희미한 목소리로 "My Huong은 어디 있습니까?"라고 속삭였습니다. 그 대답으로 나는 "두 친구가 당신의 아기를 돌보기 위해 방문하여 데려갔습니다."라는 말을 들었습니다. 

마음에 안도감을 느끼며 갓 태어난 아기가 무사하다는 사실에 감사했고 몇 주 동안 쇠약해진 상태로 침대에 누워 있으면서 소중한 아기를 품에 안고 싶은 생각이 떠올랐습니다. 

거의 두 달 동안 충분히 힘을 얻은 후, 나는 딸을 집에 데려오기 위해 친구들을 방문하기 위해 천천히 걸어서 출발했습니다. .... 그러나 그들은 보이지 않았습니다. 질문이 내 머리 속에서 소용돌이치기 시작했고 수색이 시작되자 두려운 감정이 내 가슴에 돌처럼 쌓이기 시작했습니다.

날이 몇 주가 되고, 몇 주가 몇 달이 되고, 몇 달이 몇 년이 됩니다. 나는 그을린 황금빛 태양 아래 들판을 갈았다. 상한 마음으로 나는 My Huong이 어떻게 되었는지 알지 못한 채 매일 밤 조용히 울었습니다. 나는 그녀의 안전을 위해 기도했고 언젠가 그녀가 돌아오기를 바랐다. 내 유일한 소원은 죽기 전에 그녀의 얼굴을 한 번 보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다 2018년 2월 중순에 미훙이 TV에 나왔다는 문자를 받았습니다. 마음은 그리움의 세월을 뒤로 하고 눈물의 계곡을 울었습니다. 그날 밤 그 눈물은 안도의 눈물이었습니다. 이제 My Huong을 찾을 가능성이 현실이 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내 기도는 응답되었고 2주 후에 당신은 잔인하게 빼앗긴 당신의 딸인 나와 대면했습니다. 거의 48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떨어져 지낸 후, 당신의 딸이 옆에 있다는 압도적인 현실은 당신을 기절하고 싶게 만들었습니다. 당신이 그녀의 얼굴을 쓰다듬고 그녀의 뺨에 키스를 했을 때 그녀는 당신이 그녀의 어머니라는 것을 그 순간 깨달았습니다.

엄마, 나는 당신이 나에게 의미하는 모든 것을 표현하는 방법을 모르겠어요. 2년 전 재회 이후, 당신은 당신의 사랑이 끝이 없다는 것을 보여주었고 내 삶에 엄청난 기쁨을 가져다주었고 내 마음을 채웠습니다. 당신은 가장 큰 선물이고 나는 당신을 나에게 돌려주는 기적에 대해 매일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이 특별한 어머니의 날에 나는 당신을 기리고 싶습니다. 당신을 내 어머니로 모시게 되어 영광이고 영광입니다!

온 마음을 다해 당신을 사랑합니다!
마이 흐엉 레

수년 동안 나는 가장 깊은 어린 시절의 트라우마를 미소와 긍정적인 인식의 가면 아래 숨겼습니다. 이제 나는 이러한 과거의 트라우마와 약점, 그리고 2년 전 친어머니의 연락으로 드러난 최근의 기만의 그물에 의한 트라우마를 마주해야 한다. 가짜 엄마와 가족의 상처는 여전히 깊지만, 매일매일 치유되고 있고 사랑하는 엄마가 함께 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그녀는 너무나 소중한 선물이며 내 삶에 그녀를 갖게 된 기적에 대해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내 이야기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은 다음을 읽을 수 있습니다. 기사 Zoe Osborne이 쓴 것입니다.

엄마 아빠가 물처럼 달릴 때 cuando madres y padres corre como el agua

그녀는 앞뒤로 달린다
전화
날이면 날마다
비록 지금은 헐렁하지만
개월
왔다 갔다
그녀의 작은 것
돌아오지 않았다

자갈을 초조하게
마을을 불안하게
그녀는 다시 한 번 외친다
내 소중한 것!
미 비다!
내 말을 들어!
내 작은 것
오 내가 원하는 방법
불가능한 모든 것

내가 원하는 방법
자비를 위해
세계에서
사계절
슬픈 초승달
마른 잎
겨울 노래

내 인생!
이 가슴
그들은 굳었다
그들은 나를 아프게했다
몇일 동안
그리고 몇 주
항의로
내가 검색한 것처럼
온 땅에
당신을위한

이제 그들은 교수형
그들은 나를 조롱한다
공허한 비난에
찡그린 듯한 선
보라색과 화난 코스
쓰러지다
나의 무익함을 가리키며

만약 거기에
선이 남아있다
비참함에
내 파멸의
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
내 작은거야?

모든 거룩한 것들에
내 말을 들어
오 섭리 보호할 수 있습니다
내가 무엇
할 수 없었다

미 비다!
소리 내에서
내 목소리
그리고 울음
내 영혼의
작은 영혼
내 말을 들어
소중한 것
당신은 어디에있을 수 있습니다
이 하늘 아래?

오 미 비다
나 여기있어!

엄마 아빠가 물처럼 달릴 때
(우리 마을의 충실한 어미 고양이에게)
cuandro madres y padres corre 코모 엘 아구아
제이알론소
엘 포시코, 에스파냐

의 시 제이알론소 저자의 서면 동의 없이 복제, 복사 또는 배포할 수 없습니다.

이민 아이들이 분리되어 미국 위탁 보호 시설에 배치됨


지난 5월 이후로 2,300명 이상의 이민자 아이들이 트럼프 대통령의 "무관용" 정책으로 인해 멕시코 국경에서 부모와 강제로 분리되었습니다. 내가 지켜보았을 때 소식, 나는 말문이 막혔다. 나는 아이들이 그곳에 속해 있지 않기 때문에 위탁 보호에 맡겨지는 것이 두려웠습니다. 이 아이들은 가족에 속하며 수배되고 확실히 새로운 보살핌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저는 위탁 양육이 이런 식으로 이용되어서는 안 된다고 믿습니다. 그들의 서비스는 가족에 속한 아이들을 수용하는 데 이용되어서는 안 됩니다.

이것이 어떻게 가능하게 되었습니까? 난 궁금해.

그리고 또 다른 생각이 떠올랐다. 이것은 어디로 이어지는가?

나는 최근 뉴스를 읽고 어떻게 펀딩 진화. 2014년에 오바마 행정부는 이민자와 보호자가 없는 미성년자가 멕시코-미국 국경을 넘을 때 위탁 양육 프로그램 네트워크를 만든 것 같습니다. 이제 도널드 트럼프의 최근 "무관용" 이민 정책의 여파로 이러한 위탁 보호 시설은 가족과 강제 분리된 아이들을 수용하는 데에도 사용되고 있습니다.

이것이 저를 놀라게 하는 것입니다. 2014년 5월로 돌아가 보면 미국 연방 정부는 보호자가 없는 미성년자를 위해 전국에 주정부 인가를 받은 보호소와 위탁 보호 기관을 설립하는 데 1조 2천억 2,280억 달러의 예산을 제공한 것 같습니다. 이 뉴스위크 기사에서 나는 백악관이 위탁 양육 프로그램의 연결된 네트워크 이 이민자 아이들을 돌보기 위해. 따라서 현재 이러한 위탁 양육 프로그램에 자금이 지원됩니다. 같은 방법으로 해당 주 또는 카운티 법률 및 규정이 가정 위탁 양육에 적용됩니다.

또한, 뉴스 기사에서는 ICE에 의해 부모에게서 쫓겨난 아이들이 여전히 법적으로 "동반이 없는 외국인 아이들"로 간주된다고 말합니다. 이러한 기술 때문에 이 아이들은 이미 미국에 살고 있는 친척이 있는 후원 가정에 보내지거나 미국 위탁 보호 시스템에 배치되기 전에 임시 보호소에서 평균 51일을 보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것은 국경에서 이민 온 아이들 때문에 나의 공포가 분노로 바뀌는 곳입니다. ~이었다 부모 또는 법적 보호자 동반.

나는 미국이 자체 행정부에서 정직하지 않기 때문에 충격을 받았습니다. 경험상 이 아이들이 성인이 되었을 때 미래에 극도로 해를 끼칠 수 있습니다. 이 세부 사항은 또한 파괴적으로 오도하여 어린이가 위탁 양육 및 입양 산업의 세계에 위험하게 진입하도록 돕습니다. 많은 위험이 수반됩니다.

내 개인 진술서

필리핀계 미국인 입양인으로서 나는 가난 때문에 태어날 때 고아가 되었습니다. 친족이 나를 돌볼 수 없었다. 나는 ~였다 나는 두 살까지 고아원에서 생활해야 했고, 그 후 미국으로 입양되었습니다. 그곳에서 나는 실향과 입양 배치의 어려움을 겪으며 자랐습니다. 나는 특히 아이들의 일부가 아닌 아이들에게 이것을 바라지 않을 것입니다. 국제 입양인의 현실.

나는 이 이민자 아이들이 해외 입양인과 같은 실향을 둘러싼 자질을 갖고 있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이 아이들 제자리에있다 원하는 가족에게.

그들은 버림받거나 포기한 적이 없었고 그들이 동행했을 때 “비동반자”라고 해서도 안 되었습니다. 이 아이들은 강제 분리 미국 정부에 의해, 이것이 영향을 미치고 있는 각 가족을 위해 치유와 수리가 필요한 충격적인 행동.

국경에서 이 이민자 아이들을 고아로 만드는 과정을 시작하는 자금 지원 시스템을 만든 미국 정부가 부끄럽습니다. 내 생각에, 미국 정부는 아동 학대 그리고 오늘날의 위탁 양육 시스템의 노골적인 오용에 대해.

그리고 저는 우리 모두가 이 문제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특히 미국과 같은 주요 선진국에서 위탁 시스템과 이를 허용하는 체계적인 자금의 오용은 오늘날의 위탁 양육 시스템과 국내 및 국제 수준의 입양 산업을 위태롭게 하기 때문입니다. .

나의 변명

나는 위탁 보호 및 보호소에 배치되는 이민자 어린이들에게 각별한 주의를 기울일 것을 촉구합니다. 저는 저널리스트, 작가, 소셜 미디어 네트워크 사용자, 변호사, 자상한 시민, 입양인, 비입양인 및 모든 사람에게 뉴스를 시청하고 이 아이들이 좋은 대우를 받고 있는지 확인하기를 요청합니다. ~ 아니다 입양을 위해 배치됩니다. 우리는 이 정부 기금이 재결합 이 아이들은 가족에게 돌아갑니다.

토론 프롬프트

해외입양인과 입양가족 여러분,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미국 위탁 보호 및 보호소에 배치된 각 이민자 아동을 관찰할 수 있는 방법 또는 수행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피드백이나 아이디어가 있습니까?

 

한국어
%%바닥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