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인 전문가의 해외입양 검색

On April 23, ICAV will be providing a webinar on some of the complex issues involved in searching in various birth countries, but with specific knowledge of Colombia, Ethiopia, Haiti, Greece, Korea, and Sri Lanka.

Our webinar will be unique in that we are not only bringing our lived experience as individuals, but also presenting as a global resource, highlighting the adoptee led organisations who provide a formal search and support services. Our panelists hold the dual role of knowing intuitively how complex searching is as individuals having done their own searching and also having decades of experience in providing formal search and support services to the community.

ICAV knows intuitively what the latest 연구 (p231) conducted within the Korean adoptee community shows – i.e.,, that intercountry adoptees find their peers and adoptee led organisations to be the most helpful in their searches. There’s nothing better than those who live it knowing intuitively how to best provide the services we need as a community.

If you’d like to be part of our audience, click here to RSVP.

Our 8 panelists are:

마르시아 엥겔

Marcia is the creator and operator of 플랜엔젤, a nonprofit human rights foundation currently based in Amsterdam, Netherlands. Her organization has a powerful mission: helping Colombian families find their children who were lost to child trafficking and adoption.

For fifteen years now, Plan Angel has grown a strong community with over 1,000 families in Colombia. The foundation helps these families search for their missing adopted children all over the world, hoping to one day reconnect them with each other. Marcia and her foundation have reunited hundreds of families and continue to support them after their reunion.

Linda Carol Forrest Trotter

Linda is a Greek-born adoptee, adopted by American parents and found her biological family in Greece five and a half years ago. She is the founder and president of 에프티키아 프로젝트, a nonprofit organization that assists and supports, free of charge, Greek-born adoptees searching for their roots and Greek families searching for their children lost to adoption.

In addition to its Search and Reunion program, the Eftychia Project, in collaboration with the MyHeritage DNA company, distributes DNA kits for free to adoptees and Greek families. To date, The Eftychia Project has facilitated the reconnections of 19 adoptees with their Greek families.

The Eftychia Project also actively advocates on behalf of all Greek-born adoptees with the Greek government for their birth and identity rights, including transparency about their adoptions, unfettered access to their birth, orphanage and adoption records, and the restoration of their Greek citizenship.

케일라 커티스

Kayla is born in South Korea and adopted to South Australia. Kayla has been searching for her Korean birth family for over twenty years. She returned to Korea to do ‘on the ground’ searching using posters, newspapers, local police, and adoptee search organisations. In the absence of having a reunion with birth family, she has built a meaningful relationship with her birth country and Korean culture and proudly identifies as Korean-Australian.  

In her professional life, Kayla works as a Senior Counsellor for the 국제 입양인 및 가족 지원 서비스(ICAFSS) at Relationships Australia.  

Kayla is a qualified Therapeutic Life Story Worker and has a Master’s in Social Work as well as extensive experience working in the area of adoption both in government and non-government, providing counselling, education and training, community development and post adoption support.  In this role, Kayla supports intercountry adoptees with searching and navigating this uncertain and complex process between countries, as well as offering therapeutic support to adoptees, on this journey. 

조나스 데지르

조나스

Jonas is a Haitian adoptee raised in Australia who has spent many years assisting his fellow Haitian adoptees to search for their families in Haiti. He was adopted from Haiti at 6 years old and eventually was able to find his mother in Haiti. Today he is happily married with children and works a lot to help mentor other younger adoptees and help adoptive families.

Benoît Vermeerbergen

Benoît was born in Villers-Semeuse, France under “Sous X”. This means that his parents and especially his mother did not want to be known or found. His birth certificate literally only shows X’s as parents’ names. Growing up Benoît had a lot of questions trying to understand all of this. After his studies, he purposely began working for the ‘Population Services’ in the hope of discovering more information about his birth mother. 

During this process and the years that followed, Benoît helped so many other people in their search (for example, trying to find their biological birth parents), that he made genealogical research his main source of income. It has always been and will always be his greatest passion in life! 

Genealogy and adoption therefore are his field of specialisation. In the past couple of years he has also started working in the field of ‘DNA’. In 2019, he found his biological mother through this method. Today, he cooperates with a lot of genealogical and adoption related authorities and helps to invent and build many adoption related platforms. Although Belgium is his home country, he also has experience in doing research abroad, i.e. Australia, Mexico, and The Netherlands.

Rebecca Payot

Rebecca is the founder of the association Racines Naissent des Ailes and co-founder of Emmaye Adoptee’s Family Reunion. Adopted in Ethiopia at the age of 5, Rebecca is a graduate in early childhood psychology specialising in adolescents in identity crisis. She has worked for 20 years in international adoption in France as a consultant and speaker on quest of origins. She is the author of her first book entitled “The Quest of Origins, a Miracle Remedy for the ills of the adopted?”

힐브란트 웨스트라

Hilbrand is a Korean adoptee raised in the Netherlands and has the longest track record, working with and for adoptees in the Netherlands since 1989. Internationally, his name is well known and disputed at the same time by the first generation of intercountry adoptees because he dared to oppose the Disney fairytale of adoption. He is also the first adoptee in the world to receive an official Royal decoration by the King of the Netherlands in 2015 and is Knighted in the Order of Orange Nassau for outstanding work for adoptees and in the field of adoption.

In daily life, Hilbrand runs his own school in systemic work and is a renowned teacher and trainer nationally and his work has sparked great interest in the UK. He spends time bridging the work in this field between the Netherlands and the UK. Hilbrand is a confidant and executive coach for leaders and directors in the Netherlands and also works partly with the Ministry of Defence and the Ministry of Education, Culture and Science.

Celin Fässler

Celin is adopted from Sri Lanka to Switzerland and is the Communications Manager and Board Member at 뿌리로 돌아가기. Back to the Roots is a Swiss NGO founded in 2018 by Sri Lankan adoptees. Its main goal is to raise awareness of the complex search for origins and to support adoptees in their searching process. Since May 2022, Back to the Roots has been funded by the Swiss government and the regional districts in order to provide professional support to adoptees from Sri Lanka to Switzerland.

Sarah Ramani Ineichen

Sarah is adopted from Sri Lankan to Switzerland and is the President of Back to the Roots and may present jointly with Celin in this webinar.

The webinar will be recorded and made available at ICAVs website.

If you have questions you’d like to see addressed in our webinar, please add your comments to this blog or 연락하다 us.

Huge thanks to the Australian Government, DSS for funding this event via our Relationships Australia, Small Grants & Bursaries program.

아이티 입양인과 생물학적 부모의 관계 회복

~에 의해 사빈 이사벨 아이티에서 입양 캐나다.

알려지지 않은 부모로 태어난 아이티 입양인과 생물학적 부모 간의 연결을 복원하십시오.

어두운면

2014년 4월 1일 이전: 아이티에서 헤이그 협약에 서명한 날짜.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수천 명의 입양인이 신원을 알 수 없는 어머니와 아버지 또는 때로는 '오직 한 부모의 이름'이라는 이름과 함께 국제적으로 입양되었습니다. 그녀의 자녀 중 일부는 불행히도 모든 종류의 인신매매를 통해 미완성 입양에 맡겨졌습니다. 일부 어린이는 자신의 의료 기록, 합법적인 신원에 접근할 수 없다고 느끼기 때문에 단순히 생물학적 가족을 찾고 싶어합니다.

연구에 따르면 입양된 많은 아이들이 자살에서 입양으로 인한 신경 발달 영향에 이르기까지 심리적 충격을 주는 트라우마를 안고 살고 있습니다. 자비로운 입양가정에 맡겨진 이들도 있지만 유기의 상처로 몸이 약해진 아이를 맞이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은 경우도 있고, 수용소나 두 번째 입양가정에 맡겨져 양부모에게 이중 유기되는 경험을 하는 경우도 많다.

생물학적 부모의 아주 작은 부분이 서서히 생물학적 자녀를 찾기 시작하고 있습니다. 일부는 고의로 자녀를 입양한 것이 아니라 일시적으로 자산을 털어놓았을 수 있으며 고아원으로 돌아오면서 자녀가 동의 없이 그리고 연락할 정보의 가능성도 없이 입양을 포기했다고 증언합니다. 생물학적 부모의 다른 경우에 이 아이들은 생물학적 부모가 거짓일 때 죽었다는 말을 들었고 그 밖의 많은 상황에서는 이름이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이것은 입양된 아동으로 실제 신원 및/또는 2명의 생물학적 부모의 신원이 없는 상태에서 합리적인 의심의 여지 없이 입양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설문 조사, 논문 및 수많은 증언에 따르면 이 아이들 중 10%만이 실제로 고아였습니다. 우리 중 일부는 이제 생물학적 가족을 찾기 위한 조치를 취할 수 있을 만큼 나이가 들었기 때문에 우리는 이러한 모든 숨겨진 결함을 목격하고 놀랐습니다.

또 다른 문제가 눈앞에 다가왔습니다. 고아원, 합법적인 정보를 얻기 위해 많은 돈을 기부하도록 요구하는 병원과 같은 다양한 시설의 도움을 받지 못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여기서 우리는 우리에게 제안하는 소위 선한 사마리아인과 새롭게 직면하게 됩니다. 그들에 대한 우리의 연구를 수행하기 위해 또한 돈의 액수, 계속되는 구조화되지 않고 부패한 순환. 악당을 부르는 소리입니다. 이방 사마리아인의 선과 악을 어떻게 분별합니까? 우리는 우리의 아이들과 우리의 미래 세대에게 남길 공허한 정체성의 유산을 가지고 있고 남길 것입니다. 아이티의 국제 입양에 대한 실험적인 세대의 선구자로서 우리는 균형을 회복하기 위해 모든 형태의 지원을 요청합니다.

프랑스어 원본 제출

Rétablissont les Liens entre les Adoptés d'Haïti nés sous l'appellation de 부모님 inconnus et leurs parent biologiques.

르 꼬떼 솜브레 

아방 르 1 2014년 4월: La Haye en Haïti의 서명 드 라 컨벤션 날짜.Des milliers Adoptés sans identité ont été Adoptés à l'international avec une 언급 nées d'une mère et d'un père inconnu ou parfois d'le prénom 부모의 . Parmi ses enfants, plusieurs ont été confié malheureusement à l'adoption non plénière à travers un trafic d'humain de tout 장르. 어떤 사람들은 단순한 복고풍 뢰르 파미유 생물로지크 퓌스퀼의 평가 ne pas avoir accès à leur antécédents médicaux, leur identité légitime을 선전합니다. 

Les études ont démontrés que plusieurs enfants issues de c'est 입양 vivent avec des Traumatismes ayant des impacts Psychologique allant du 자살 aux effets neuro développementaux qui sont due à leur 입양. Plusieurs ont été confiés à des familles Adoptives bienveillantes mais mal préparées à accueillir un enfant fragilisé par la 축복 d'abandon, d'ailleurs nombreux de ceux-ci ont vécu un double 포기 드 leurt 양자점 deuxième famille 입양. 

Une infime partie deparents biologiques 시작 고요함 à retrouver leur enfants biologique. 특정 témoignent ne pas avoir données leur enfants à l'adoption en tout connaissance de cause mai plutôt les avoirs confies temporairement et qu'à leur retour à l'orphelinat l'enfant san avaitle enpossions retour à l'orphelinat l'enfant savaitle entésan avaitle 정보 따르다 Retrouver 르 연락처 avec cette enfants dans d'autres cas des 부모님 생물 생물학 se sont fait dires que le 부모 생물 était mort alors que c'est faux et tant d'autres 상황 pour ne pas tous les nommés. C'est enfant qui ont été Adoptés dit sans réel identités et/ou sans identités de leurs 2명의 부모 생물학적 특성 n'était pas hors de doute raisonnable, 입양 가능. Des enquetes, thèse, et nombreux témoignages présentent également que seulement 10 % de ces enfants étaient en fait réellement orphelins. Puisque 특정 de nous sommes maintenant assez âgés pour entreprendre des démarches de recherche pour retrouver leur famille biologique, nous Assistons avec stupéfaction à tous ces vices cachés. 

Un autre problème est à 수평선 ; fautes de se faire aider par les diversity établissement tel que ; orphelinat, hôpital qui nous demande de donné des sommes d'argent pour obtenir nos renseignements légitime… Nous voilà donc nouvellement faceté à de soi-disant bon samaritains qui nous offre d`effectuer nos sogent recherche moyennant cercle sans structure et corrompus qui se perpétue. C'est un appel à la viligence .Comment distinguer le bon du mauvais samaritain étrangé ? Nous avons et nous laisseront un heritage identitaire vide que nous laisserons à nos enfants et nos future générations. En tant que pionniers de cette génération expérimentale sur l'adoption internationale sur Haïti nous demandons votre soutien sous toutes ses formes afin de retablir l'équilibre.

입양이 정말 최선의 선택입니까?

아이티에서 온 트랜스 인종 입양아

~에 의해 주디스 알렉시스 어거스틴 크레이그 아이티에서 캐나다로 입양되었습니다.

Judith의 고아원 사진 – 1979년 아이티

Amy Coney Barrett 판사가 대법원의 새 후보자로 발표된 이후로 그녀의 정치, 종교적 견해 및 가족에 대한 철저한 조사가 있었습니다. 아이티 입양인으로서 나는 아이티에서 입양한 그녀의 자녀에 대한 토론에 큰 관심을 보였습니다. 특히 아이티 지진 이후 입양된 그녀의 아들의 입양 적법성에 대해 많은 질문이 있었습니다. 지진이 있은 후 의심스러운 아이티 아이들의 이주가 많았기 때문에 이것은 특히 저에게 큰 충격을 주었습니다.

저는 지진 이후 여러 언론 매체에서 인터뷰를 받았고 이 질문은 계속해서 제기되었습니다. 당시 내 대답은 직접적이었다. 나는 많은 아이들이 합법적으로 입양되었지만 정부가 해외 입양 가족에 합류할 수 있도록 절차를 승인하기를 기다리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습니다. 나는 상황에 비추어 그 아이들이 즉시 가족과 함께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느꼈습니다. 이 도전은 지진 이후 고아로 '추정'되어 많은 국제 기관에 의해 '구조'된 어린이들이 진정으로 고아인지 또는 대체 가족 구성원이 있는지 확인하지 않고 아이티에서 제거한 어린이들에게 주어졌습니다. 같이 살 아이들. 지진이 있은 지 일주일 만에 아이들이 아이티에서 날아가는 모습을 공포에 떨며 지켜보았고, 그들이 고아가 아니며 입양 절차를 거치지 않았으며 더 나쁜 것은 여전히 가족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또한 우리는 종교 단체의 일원이 고아가 아닌 아이티 어린이와 함께 도미니카 공화국 국경을 불법적으로 건너려고 시도하는 것을 보았습니다. 이는 지진 직후 발생한 불법 아동 납치의 몇 가지 예에 불과합니다.  

많은 사람들은 이러한 국제 종교 단체나 NGO가 이 끔찍한 자연 재해에서 이 아이들을 제거함으로써 옳은 일을 하고 있다고 느꼈지만 오히려 그 반대가 사실이었습니다. 이 아이들은 방금 극심한 트라우마를 겪었고 이제 경고, 동의 또는 준비 없이 제거되는 또 다른 트라우마에 직면했습니다. 국제사회서비스(ISS, 2010)에서는 전쟁이나 천재지변 등 아동의 개인 및 가족상황을 확인할 수 없는 상황에서 국제입양을 해서는 안 된다고 명시하고 있다.1

슬픈 현실은 암시장 국제 불법 입양이 전 세계적으로 계속 번성하고 있으며 어린이가 부모에게서 납치되거나 부모가 강제로 자녀를 포기한다는 것입니다. 그들은 해외에서 교육을 받은 후 가족에게로 돌아간다거나 나중에 가족이 합류할 수 있다는 잘못된 약속 속에서 그렇게 하도록 설득됩니다. 이로 인해 많은 국가에서 국제 입양에 대한 국경을 모두 폐쇄하거나 더 엄격한 규정을 시행했습니다.  

아이티는 이에 따라 개인 입양을 금지하고 연간 국제 입양 수를 제한하고 수준 이하의 고아원을 폐쇄하고 입양 코드를 다시 작성하는 더 엄격한 조치를 도입했습니다. 추가 조치에는 아이티의 가족이 자녀를 입양하기로 동의하기 전에 더 많은 지원과 가족이 마음을 바꿀 수 있는 필수 기간이 포함되었습니다.2

일부 사람들은 이러한 새로운 제한이 고아원에 있는 50,000명의 어린이가 보살핌을 받지 못할 것이라는 것을 의미할 것이라고 우려하지만 어린이와 그 가족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개혁이 절대적으로 필요합니다.' 내가 친족을 찾는 동안 아이티를 여행하는 동안, 나는 몇 년 전에 거짓 구실로 자녀를 버리고 다시는 듣지도 보지도 못한 수십 명의 가족을 만났습니다. 잃어버린 자녀를 두고 그토록 고통과 고뇌에 빠진 이 가족들을 보는 것은 마음이 아팠습니다. 아이티의 많은 '고아'는 가족이 겪고 있는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고아원에 배치됩니다. 아이들을 고아원에 맡기는 것은 그들이 삶을 안정시키는 동안 잠시 동안입니다. 많은 부모들이 자녀를 다시 돌보기 위해 돌아갈 의향이 있습니다. 자녀가 해외에서 입양된 것을 발견했을 때의 공포를 상상해 보십시오. 그래서, 해결책은 무엇입니까?

지난 15년 동안 사회복지사로서 저는 다양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린이와 그 가족을 지원하는 복잡한 아동 복지 시스템을 갖춘 선진국에서 일했습니다. 위탁 보호 시스템은 이와 같은 방식으로 아이티에 존재하지 않으며 이것은 가족에게 매우 필요한 임시 지원을 제공할 수 있는 영역입니다. 이 접근 방식은 아이티 지역 사회를 위한 추가 교육과 정부의 재정적, 실질적인 약속이 필요하지만 가족을 함께 유지하고 불필요하고 불법적인 입양을 방지할 것입니다.

Barnett 판사의 입양을 둘러싼 구체적인 상황에 대해 말할 수는 없지만, 입양이 합법적이고 그 이상이었기를 바랍니다. 저의 더 큰 희망은 국제 입양 시스템 내에서 추가 변화가 계속 일어나서 가족이 가능한 한 안전하게 함께 지낼 수 있도록 하고 개혁을 통해 아동과 그 가족의 권리를 계속 보호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입양은 자녀를 가족으로 유지하기 위한 다른 모든 수단이 완전히 소진되고 지원될 때 최후의 수단이 되어야 합니다.

참고문헌

  1. 아이티 지진 이후 국제 입양: 구조인가 강도인가?
  2. 아이티는 입양 시스템을 수정하지만 일부는 너무 적은 채택을 두려워합니다.

두 가지 방법으로 태어났다

~에 의해 에보니 히키, 아이티에서 태어나 호주에서 자랐습니다. 현재 호주 멜버른의 빅토리아 예술 대학에서 현대 미술 석사 과정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인스 타 그램 ebony.hickey.7

두 가지 방법으로 태어났다 (2019)

모래, 필러 폼, 뜨거운 접착제, 코크, 와이어.

작품 두 가지 방법으로 태어났다 아이티에서 호주로 혼혈 가족으로 입양된 Ebony의 삶과 두 세계 사이에서 느끼는 경험을 반영합니다.

흑단 아이티 태생의 호주 현대 예술가로 개성, 입양, 섹슈얼리티, 퀴어니스, 흑인 정체성의 개념을 탐구하는 데 관심이 있습니다. Ebony는 자신의 삶의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재료를 사용하여 작품을 구성하는 표현적인 조각 형태를 만들었습니다. 퍼포먼스 역시 그녀의 창작 활동의 중요한 요소입니다. 2000년에 Ebony는 드래그 개성을 만들었습니다. 코코 매스. 코코는 영혼이 담긴 노래를 부르는 것을 좋아하고 사회에서 직면한 문제에 대해 항상 이야기하고 솔직한 약간의 불량배입니다. Koko는 청중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면서 인식에 정면으로 도전합니다. Ebony의 관행은 대담하고 정치적으로 참여하며 그녀가 계속 탐구하는 강력한 시각적 언어로 커뮤니티에 영향을 미치는 문제에 대응합니다.

한국어
%%바닥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