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장의 그림이 수천 가지 감정을 전달합니다

~에 의해 사라 존스/윤현경, 한국에서 미국으로 채택되었습니다.

3살 이전에 찍은 사진이 없어요. 그 나이 이후에 고아원에서 찍은 사진이 몇 장 있습니다. 직원들은 후원자나 잠재적인 양부모에게 보내기 위해 아이들의 사진을 찍었습니다. 사진 중 한 장은 한복을 입고 있는데 고아원에서 웃고 있는 사진이 하나도 없다.

내 고아원 사진 중 하나

몇 달 전에 말 그대로 시간을 되돌려 놓은 듯한 느낌을 주는 사진(내 사진이 아님)을 발견했습니다. 사진은 1954년에 우물에서 찍은 것입니다. 우물에는 높은 시멘트 벽과 도르래 시스템이 있습니다. 녹슨 금속 드럼이 근처에 있습니다. 어린 소녀가 그들 근처에 서 있는 동안 두 어린 소년이 물을 길고 있습니다. 1954년 사진은 한국 전주에서의 삶이 어땠을지 상상하는 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1954년 사진을 보았을 때 본 것이 있습니다. 8살쯤 된 형, 6살 가까이 된 남동생, 그리고 2살 된 여동생이 있습니다. 그들은 가난하지만 실제로 다른 것을 알지 못합니다. 그들은 한국의 시골 마을에서 할머니, 아버지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그들의 아버지는 여러 자녀 중 맏이이며 일부 이모와 삼촌은 아직 어리다. 그들은 모두 자국에서 발생한 경제적 혼란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그들의 아버지는 육체 노동에서 일했고 부상을 입었습니다. 그래서 소년들은 아버지를 돕고 여동생을 지킵니다. 여동생은 형제들과 가까이 지내는 데 익숙합니다. 때때로 아이들은 탁아소에 가고 소년들은 여동생에게 여분의 옥수수 간식을 몰래 훔칩니다. 그녀의 형제들은 그녀의 보호자입니다.

아이들은 아버지가 힘든 결정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모릅니다. 그들의 아버지는 더 이상 그들을 부양할 수 없으며 그의 유일한 선택은 아동 복지 시설에 보내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어린 소녀는 자신이 아버지나 형제들과 헤어지게 될 것이라는 사실을 전혀 모릅니다. 아이들은 또한 그들의 아버지가 곧 그들을 우물로 데려가 바늘과 먹, 실을 사용하여 팔에 문신을 새기게 될 것이라는 사실을 모릅니다. 그는 아이들을 다시는 볼 수 없을 것이라고 걱정합니다. 1954년 사진에서 아이들은 단지 남매로, 그날의 물을 위해 우물로 보내졌습니다.

아이들은 아버지가 문신을 새겨준 날 왜 아버지가 그들을 우물로 데려가는지 궁금해했을 것입니다. 큰 아들은 아버지가 문신을 해주자 울고 있다. 아버지는 큰 아들에게 문신을 새기면서 "내가 너를 위해 다시 올게"라고 말합니다. 아버지는 어린 딸에게 문신을 하기 전에 그녀를 껴안았습니다.

한국의 친가족을 만난지 3년이라는 긴 세월이 흘렀습니다. 미국에서 한국까지의 거리가 팬데믹으로 점점 더 멀게 느껴진다. 언어 장벽은 나를 끊임없이 짓누른다. 나는 그들과 어떻게 소통할 것인가?  

말이 필요 없는 것들이 있습니다. 3년 전 아버지가 우리에게 문신을 새겨준 전주 우물가에서 우리 가족과 나는 3년 전 이 순간처럼. 비디오 보기 여기.

Sara가 나누는 이야기를 더 들으려면 그녀의 Ted Talk를 시청하세요. 여기 조회수 200만 회 이상
Sara의 다른 ICAV 게시물 읽기 입양 동화

답글 남기기

전기....
한국어
%%바닥글%%